잭 아저씨네 작은 커피집


커피의 도시 시애틀에서 이미 전설이 되어버린 작은 커피 가게의 이야기

기업형 체인점에 맞서 이긴 구멍가게의 실화를 소설 형식으로 구 성한 《잭 아저씨네 작은 커피집》 이 출간되었다. 이 책에 등장하는 엘 에스프레소는 《펄떡이는 물고기처럼》의 배경인 ‘파이크 플레이스 피시Pike Place Fish’로 가는 길목에 있는 조그만 커피 가게다. 이 가게 앞엔 비가 오든 눈이 오든 커피를 사가려는 사람들의 줄이 항시 길게 늘어서 있다 . 각종 편의 시설을 갖춘 기업형 커피 체인점들이 점령하고 있는 시애틀 시 내 한복판에서 이 작은 구멍가게는 단 순히 자리만 지키는 게 아니라 주목할 만한 성공을 거두고 있는 것이다. 대 규모 커피 체인점들 틈바구니에서 20 년 넘게 당당하게 자리를 지켜 온 엘 에스프레소에서 만들어내는 맛있 고 향기로운 커피 한 잔에 비즈니스의 모든 기본이 담겨 있다.

출판사 서평 중에서...

 

"맞습니다. 그 모든 것이 갖춰져야 합니다. 제품이 나쁘면 서비스가 아무리 좋아도 소용없고, 손님들이 좋아도 제품이 형편없으면 손님들을 쫓아내는 셈이 됩니다. 심지어 세상에 둘도 없는 서비스를 한다 하더라도 제품이 나쁜 건 극복할 수 없습니다. 맛있는 커피 한 잔을 마실 수 없다면 손님들은 구태여 돈을 내고 커피를 사 마시러 오지 않을 테니까요."

책 본문 중에서...




목록

▲TOP